뉴스
공지사항
포토갤러리
동영상갤러리
자유게시판
Q&A
  [KTA] 2018 아시안게임 테니스 최종 엔트리 발표
관리자
2018-07-03  

▲ 2014년 제17회 인천 아시안게임에서 정현(한국체대)-임용규(당진시청)가 복식 우승 후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사)대한테니스협회(회장 곽용운, 이하 KTA)가 3일(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할 최종 엔트리(참가선수 명단)를 발표했다.

정희성 감독(부천시청)이 이끄는 남자 대표팀에는 권순우(당진시청, 240위), 김영석(현대해상, 1059위), 이덕희(서울시청, 233위), 이재문(국군체육부대, 960위), 임용규(당진시청, 848위), 홍성찬(명지대, 697위)이 포함됐으며, 김진희 감독(강원도청)이 이끄는 여자 대표팀은 강서경(강원도청, 1020위), 김나리(수원시청, 569위) 이소라(인천시청, 506위), 정수남(강원도청, 632위), 최지희(NH농협, 496위), 한나래(인천시청, 232위)로 구성됐다. ※ 세계랭킹 순(7/2 기준)

정현(한국체대, 22위)의 출전 여부에 많은 관심이 쏠렸으나 발목 부상으로 지난 5월 마드리드 오픈 이후 공식 대회에 출전하지 않고 있는 정현은 회복을 위한 치료를 받으며 하반기 대회 출전에 대비하기 위해 결국 이번 아시안게임은 불참하게 됐다.

남자 대표팀 정희성 감독은 “정현이 부상으로 불참해 큰 공백이 생겼으나 혼합복식과 복식에 탁월한 임용규, 이재문을 기용하는 등 새로운 전략으로 대비할 것이다”며, "메달 획득을 목표로 선수들과 함께 더욱 열심히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여자 대표팀 김진희 감독은 “여자 대표팀이 아시아권에서 약한 편이라 메달 획득이 어려울 것이라고 하지만 난 메달 가능성만을 생각하지 않는다”고, “선수들이 최고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뒤에서 서포트할 것이다. 그 최선의 노력을 최고의 결과로 만드는 것이 목표고 이번 아시안게임 대표팀을 이끄는 이유다”며 각오를 밝혔다.

남녀 국가대표팀은 아시안게임을 대비해 7월 16일(월)부터 8월 5일(일)까지 진천선수촌에서 훈련을 할 예정이다.

한편, KTA는 6월 5일(화) 열린 ‘제5차 이사회’에서 ‘2018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게임’ 남녀 국가대표팀에게 포상금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대표팀의 사기 진작과 동기부여를 위해 마련된 포상금은 단〮복식에 관계없이 금메달 획득 시 3,500만원(감독 1,000만원, 코치 500만원, 선수 2,000만원), 은메달은 2,300만원(감독 500만원, 코치 300만원, 선수 1,500만원), 동메달은 1,500만원(감독 300만원, 코치 200만원, 선수 1,000만원)을 지급한다.

대한테니스협회
기획홍보팀
추서윤





작성자
비밀번호
내용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3574
관리자
2018-07-23
393
3573
관리자
2018-07-23
727
3572
박원식
2018-07-21
1418
3571
박원식
2018-07-19
1012
3570
박원식
2018-07-19
724
3569
관리자
2018-07-17
1256
3568
관리자
2018-07-17
636
3567
관리자
2018-07-16
337
3566
권수현
2018-07-15
686
3565
황서진
2018-07-14
447
3564
권수현
2018-07-13
891
3563
권수현
2018-07-12
935
3562
관리자
2018-07-11
468
3561
권수현
2018-07-11
795
3560
관리자
2018-07-10
2183
3559
권수현
2018-07-09
902
3558
관리자
2018-07-09
540
3557
관리자
2018-07-09
315
3556
관리자
2018-07-08
658
3555
황서진
2018-07-08
6614
3554
황서진
2018-07-08
275
3553
관리자
2018-07-06
604
관리자
2018-07-03
1426
3551
관리자
2018-07-02
412
3550
관리자
2018-06-29
873
3549
관리자
2018-06-25
693
3548
황서진
2018-06-24
1035
3547
박원식
2018-06-23
926
3546
황서진
2018-06-23
755
3545
황서진
2018-06-23
8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