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공지사항
포토갤러리
동영상갤러리
자유게시판
Q&A
  [실업] 남지성, 이소라 마스터즈 챔피언에 오르다
황서진 nobegub@naver.com
2018-12-18  

 이소라가 2018 한국실업테니스 마스터즈 남녀 단식우승을 차지했다.

이소라(인천시청)는 18일 강원도 양구에서 열린 한국실업마스터즈대회(총상금 3920만원) 여자 단식 결승에서 국가대표 포핸드 강타자 정수남(강원도청)을 6-2 1-6 6-1로 이기고 우승했다. 우승상금 700만원을 받은 이소라는 영월연맹전 우승에 이어 올시즌 두번째 우승을 기록했다. 이소라는 "이제 국내에서 한국선수권 우승하는 것이 남았고 그랜드슬램 출전을 위한 국제랭킹 포인트 획득에 주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정수남의 서브로 시작된 첫세트에서 상대가 몸이 덜 풀린 상태를 틈 타 이소라가 게임을 브레이크하고 자신의 게임은 여유있게 지키며 달아날 태세를 보였다.
1세트 6대 2로 가는 동안 랠리가 의외로 길었다. 1세트 이소라가 따냈음에도 코트에 있던 선수 정수남과 관중석에 있던 강원도청 김진희 감독은 눈 맞춤을 하며 전세를 뒤집을 수 있다는 자신감을 나눴다.
1세트 막판 정수남의 공격 플레이가 이소라에게 통하기 시작했고 공 끝이 베이스라인 가까이 떨어짐에 자신감이 떨어지지 않았다.
2세트는 정수남의 페이스였다. 정수남은 1세트와 달리 5대 0으로 달아났다. 이때 이소라는 역전할 수 있다고 생각하며 서브게임을 따내며 1대 6으로 했다.
3세트 서브권을 처음 잡은 이소라는 자신의 게임을 지키고 3대0으로 달아나 우승을 확정했다.  2세트 0대 5에서 한게임을 따라 붙고 정수남의 서브게임을 듀스 끝에 놓쳤지만 3세트 물흐르듯 자연스런 왼손 서브의 특기를 살려 3세트를 좋게 시작한 것이 주도권 싸움에서 이겼다.

  

남자단식 결승에서는 남지성(세종시청)이 이재문(국군체육부대)을 6-1 7-6<6>이기고 실업마스터즈 첫 우승을 차지했다.

남지성은“ 큰 꿈인 그랜드슬램에서 뛸 때까지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남지성은 전날 열린 복식결승에서 조민혁과 짝을 이뤄 우승해 이번대회 2관왕 기회를 획득했다.
 
 
 
 
 
 
 

 

 

 

 

 

 

 





작성자
비밀번호
내용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3774
황서진
2019-01-21
322
3773
박원식
2019-01-20
311
3772
권수현
2019-01-18
313
3771
박원식
2019-01-17
283
3770
박원식
2019-01-16
244
3769
박원식
2019-01-15
427
3768
박원식
2019-01-15
254
3767
권수현
2019-01-15
356
3766
박원식
2019-01-14
362
3765
권수현
2019-01-10
980
3764
이성재
2019-01-07
815
3763
권수현
2019-01-06
399
3762
권수현
2019-01-06
271
3761
황서진
2019-01-03
435
3760
박원식
2018-12-30
804
3759
황서진
2018-12-29
577
3758
황서진
2018-12-29
366
3757
황서진
2018-12-26
858
3756
권수현
2018-12-24
542
3755
황서진
2018-12-20
733
황서진
2018-12-18
726
3753
황서진
2018-12-17
486
3752
박원식
2018-12-17
392
3751
황서진
2018-12-17
495
3750
황서진
2018-12-11
872
3749
박원식
2018-12-10
765
3748
권수현
2018-12-10
532
3747
황서진
2018-12-10
459
3746
권수현
2018-12-08
603
3745
권수현
2018-12-08
4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