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공지사항
포토갤러리
동영상갤러리
자유게시판
Q&A
  [여자월드주니어] 조 1위로 8강 토너먼트 진출
황서진 nobegub@naver.com
2019-04-10  

한국이 또 이겼다.

태국제치고 조1위로 본선토너먼트 진출, 내일 호주와 8강전 

 

 

14세 이하 한국여자대표팀이 태국을 이기고 조1위로 8강 토너먼트에 진출했다.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프르에서 열리는 ITF 월드 주니어 테니스대회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예선 3일째인 10일 오전(현지시간) 김종명 감독(중앙여중)이 이끄는 김유진(중앙여중), 명세인(정자중), 장지오(경민여중)로 구성된 여자대표팀은 태국을 2대1로 이기고 조1위에 올랐다.

첫 단식에 나선 명세인(정자중)이 태국의 비치트라폰 비묵타난다를 7-6(10) 6-0으로 이기며 기선을 제압했다. 하지만 김유진이 사락팁 온무앙에게 4-6 0-6으로 패하면서 승부는 원점으로 돌아갔다.

 

(태국을 제치고 조1위에 오르며 8강 토너먼트 진출에 성공한 대표팀, 왼쪽부터 김종명감독(중앙여중) 장지오(경민여중) 김유진(중앙여중) 명세인(정자중) 

김종명 대표팀 감독은 복식경기에 김유진(중앙여중)과 명세인(정자중)을 내보내며 “물러설수 없다. 과감하게 공격하자”고 주문을 했고 작전이 통했다.

1세트 5-7로 넘겨줬지만 주눅들지 않고 과감하게 공격을 시도해 6-4로 이기며 균형을 맞췄다.마지막 매치타이브레이크까지 가는 숨막히는 접전 끝에 10-7로 마무리하며 게임스코어 2-1로 8강 토너먼트 진출에 성공했다.

대표팀은 첫날 카자흐스탄을 3-0으로 이겼지만 둘째날 대만에게 1-2로 패하면서 오늘 벌어진 태국과의 경기결과가 대표팀의 운명을 좌우하는 중요한 일전이었다.

오늘 태국을 2-1로 이기면서 우리나라와 대만, 태국이 동률이 됐고 게임득실을 따져 조2위인 대만보다도 무려 14게임이나 많은 월등한 성적으로 조1위로 8강 토너먼트에 진출하는 쾌거를 이뤘다.

내일은 오전 9시 30분부터 D조 2위로 올라온 호주와 8강 토너먼트를 갖는다. 명세인(정자중)과 김유진(중앙여중)이 단식에 나설 예정이다.

 

홍보팀 황서진 기자

 

 

 

 





작성자
비밀번호
내용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3878
권수현
2019-04-18
3110
3877
권수현
2019-04-17
1037
3876
권수현
2019-04-16
1273
3875
권수현
2019-04-15
930
3874
권수현
2019-04-15
908
3873
권수현
2019-04-15
7100
3872
권수현
2019-04-14
784
3871
황서진
2019-04-14
930
3870
권수현
2019-04-14
921
3869
황서진
2019-04-14
932
3868
황서진
2019-04-13
1020
3867
황서진
2019-04-13
681
3866
황서진
2019-04-13
8433
3865
황서진
2019-04-13
720
3864
권수현
2019-04-12
941
3863
권수현
2019-04-12
830
3862
황서진
2019-04-12
910
3861
황서진
2019-04-11
805
3860
권수현
2019-04-11
849
3859
권수현
2019-04-11
637
3858
권수현
2019-04-11
2889
황서진
2019-04-10
624
3856
권수현
2019-04-10
748
3855
황서진
2019-04-09
751
3854
권수현
2019-04-09
896
3853
황서진
2019-04-08
1745
3852
권수현
2019-04-08
1093
3851
권수현
2019-04-07
1024
3850
권수현
2019-04-07
818
3849
권수현
2019-04-05
1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