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공지사항
포토갤러리
동영상갤러리
자유게시판
Q&A
  [서울챌린저] 권순우 16강 선착...이덕희는 탈락
황서진 nobegub@naver.com
2019-04-30  

권순우가 서울챌린저 16강에 선착했다.
 
권순우(당진시청, 162위)는 30일 서울 올림픽공원 센터코트에서 열린 서울오픈국제남자챌린저(총상금 10만 8천 320달러+H) 단식 32강전에서 일본의 이마이 신타로(673위)를 6-3 6-2로 이기고 16강에 선착했다.
 
국내 팬들에게 올해 처음 경기력을 보인 권순우는 "오랜만에 대회 출전에 100% 실력발휘는 못했다"며 "대회 첫 경기 부담도 있었지만 승리해 기쁘다"고 말했다. 권순우는 빠른 승부와 다양한 기술을 구사해 경기를 풀어가고 있다.
 
임규태 코치는 “(권)순우의 플레이와 리듬이 2주 전 대만 대회 때보다는 좋지 않았다. 발이 무뎠고 스윙도 자신 있게 안 돌아갔다. 상대는 잘 알려지지 않은 선수라 상대를 알아가는 시간이 좀 길었지만 (권)순우가 잘 풀어나갔다”면서 “현재 순우의 경기력과 몸 상태를 끌어올리는 것이 급선무다. 준비를 잘 해서 다음 경기에서는 더 좋은 모습 보이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예선통과자인 남지성(364위,세종시청)은 서울시청 이덕희(현대자동차 후원, 246위)를 7-5 6-1로 1시간 15분만에 이기고 2회전에 진출했다.
 
남지성은 “최근 (이)덕희 컨디션이 좋지 않고 이길 수 있다는 자신감으로 내 플레이를 한 것이 승리로 이어졌다. 다음 경기에서도 내 플레이를 하면 이길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또 “내가 라마나단을 이겼을 때가 4년 전이라 시간이 많이 흘렀다. 지금은 그 때와 많이 달라졌다. 그의 플레이를 분석해 내일 경기를 잘 대비하도록 하겠다”고 각오를 보였다.
남지성은 10번 시드인 라마나탄(인도,151위)와 16강 진출을 가린다.

 
 
예선 결승에서 손지훈(국군체육부대)를 이기고 본선에 오른 남지성은 국내 실업 대회에서 우승을 수시로 한 국내 실업무대 실력자다.  남지성은 10번 시드인 라마나탄(인도,151위)와 16강 진출을 가린다.

 
홍보팀 황서진 기자 




작성자
비밀번호
내용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3911
관리자
2019-05-10
646
3910
관리자
2019-05-10
650
3909
황서진
2019-05-09
844
3908
관리자
2019-05-09
713
3907
황서진
2019-05-08
1063
3906
황서진
2019-05-08
2185
3905
관리자
2019-05-08
766
3904
황서진
2019-05-07
896
3903
황서진
2019-05-07
972
3902
관리자
2019-05-07
1392
3901
황서진
2019-05-07
2758
3900
권수현
2019-05-07
741
3899
황서진
2019-05-06
3157
3898
황서진
2019-05-05
1006
3897
황서진
2019-05-04
1197
3896
황서진
2019-05-03
942
3895
황서진
2019-05-03
619
3894
관리자
2019-05-03
688
3893
황서진
2019-05-02
986
3892
관리자
2019-05-02
3930
3891
권수현
2019-05-02
820
3890
박원식
2019-05-01
699
3889
황서진
2019-05-01
725
황서진
2019-04-30
1015
3887
황서진
2019-04-29
871
3886
관리자
2019-04-29
822
3885
황서진
2019-04-28
1086
3884
황서진
2019-04-26
933
3883
관리자
2019-04-24
1383
3882
권수현
2019-04-22
16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