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공지사항
포토갤러리
동영상갤러리
자유게시판
Q&A
  [창원퓨처스]국가대표 김청의, 정현, 남지성 8강 진출
김도원 altnt1@daum.net
2014-05-29  

경남 창원시립테니스장에서 열리고 있는 창원 국제 남자 퓨처스(총상금 1만5천 달러)대회에서 국가대표 김청의(594위·안성시청), 정현(336위·삼일공고·삼성증권 후원), 남지성(496위·삼성증권)이 승리하며 8강이 겨루는 3회전에 올랐다.

지난 5월 국가대표팀에 합류하며 안정된 플레이로 상승세를 타고 있는 김청의

29일 오전 11시부터 시작된 대회 2회전에서 지난 5월 국가대표팀에 합류한 김청의는 세종시청의 오상호를 맞이해 매섭게 몰아붙여 에이스 2개와 5게임을 브레이크하며 완벽에 가까운 경기력으로 6-1, 6-1로 이기고 3회전에 올랐다.

3회전 진출에 성공한 김청의는 “상대방의 백핸드 쪽에 약점이 보여 집중 공략한 것이 잘 먹혀 들어가 승리할 수 있었다.”며 “국가대표로써 무한한 책임감을 갖고 매 경기 집중하고, 이기는 경기를 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다른 국가대표 정현과 남지성도 김상엽(1704위·명지대)과 강호기(1704위·순천향대)를 물리치고 8강에 진출했다.

국내 실업팀의 강자 세종시청의 조민혁(750위)은 첫 세트를 6-0으로 이기고 두 번째 세트 2-0 상황에서 어깨부상으로 기권한 이재문(1813위·울산대)에게 기권승을 거두고 3회전에 진출해 남지성과 4강 진출을 다투게 됐다.

형제간의 대결로 이슈화 되는것을 피하고 싶다고 밝힌 정 홍

대학부의 절대 강자 정홍(1469위·건국대)은 안동시청의 이현호를 6-1, 6-0으로 이기고 정현과 3회전을 펼치게 됐다.

3회전에 오른 정 홍은 “형(이현호)보다 한 발 더 뛴다는 마음으로 경기에 임한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져 기분이 좋다. 내일 경기는 형제간의 경기가 아니라 서로 경쟁하는 선수간의 경기로 봐 달라.”고 말하며, 형제간의 대결로 이슈화되는 것을 피하고 싶다고 밝혔다.

창원=김도원KTA기자(altnt1@daum.net)

대한테니스협회미디어팀





작성자
비밀번호
내용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841
김도원
2014-06-02
2008
840
유종찬
2014-06-02
2455
839
유종찬
2014-06-02
2078
838
김도원
2014-06-01
2150
837
김도원
2014-06-01
2227
836
김도원
2014-06-01
1635
835
김도원
2014-05-31
2665
834
김도원
2014-05-31
1940
833
김도원
2014-05-31
1343
832
김도원
2014-05-30
1932
831
김도원
2014-05-30
1943
830
김도원
2014-05-30
1724
829
김도원
2014-05-30
1206
828
김도원
2014-05-29
2427
김도원
2014-05-29
1666
826
김도원
2014-05-28
2028
825
김도원
2014-05-27
2307
824
황서진
2014-05-27
2488
823
김도원
2014-05-26
2325
822
김도원
2014-05-26
1758
821
김도원
2014-05-25
2982
820
김도원
2014-05-25
2437
819
김도원
2014-05-24
2304
818
김도원
2014-05-24
2105
817
김도원
2014-05-23
1724
816
김도원
2014-05-23
2241
815
김도원
2014-05-22
1669
814
김도원
2014-05-22
2256
813
황서진
2014-05-22
2488
812
김도원
2014-05-21
18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