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공지사항
포토갤러리
동영상갤러리
자유게시판
Q&A
  [페드컵] 여자대표팀, 오늘 우즈벡과 첫 경기!
김예현
2020-03-03  

 
대한민국 여자 테니스 국가대표팀이 출전하는 ‘2020년도 세계여자테니스선수권대회(이하 페드컵)’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1그룹 예선’ 대회 일정이 발표됐다.
 
대한민국(국가랭킹 47위)은 3일(화) 오후 9시(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 위치한 두바이 듀티프리 테니스 스타디움에서 우즈베키스탄과 첫 경기를 펼친다. 이어 7일(토)까지 대만(81위), 인도(56위), 인도네시아(54위), 중국(45위)을 차례로 상대한다.
 
라운드 로빈 경기 결과 상위 2개국은 오는 4월 열리는 플레이오프에 진출한다. 여기서 승리하면 2021년 2월에 열리는 페드컵 예선에 오르며, 예선에서도 승리하면 같은 해 4월에 열리는 페드컵 본선에 진출한다.
 
조 3~4위를 기록하면 지역1그룹에 잔류하며, 조 5~6위에 그칠 시 지역2그룹으로 강등된다. 대한민국은 지난 2009년부터 11년간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1그룹에 잔류 중이다. 
 
김나리(수원시청), 김다빈(인천시청), 장수정(대구시청), 최지희(NH농협은행), 한나래(인천시청) 등 5명의 선수가 국가대표로 출전 중이며, 최영자(수원시청) 감독이 지휘한다.
 
 
<여자 테니스 국가대표 선수단 페드컵 출전 각오>
김나리(수원시청)
“또 한 번 태극마크를 달고 경기를 할 수 있다는 것에 자부심과 책임감을 느낀다. 중국, 대만 등 아시아 최고 선수들이 나와서 쉽지 않은 경기가 되겠지만 우리가 할 수 있는 최대치를 이끌어 내 좋은 결과를 만들어 내는 것이 목표다.”
 
김다빈(인천시청)
“한국선수들 대표로 가는 만큼 코트 안팎에서 모범적인 선수의 모습으로 임하겠다.”
 
장수정(대구시청)
“나라를 대표해 뛰는 만큼 사명감을 가지고 한 경기 한 경기 최선을 다하여 좋은 성과를 이루겠다.”
 
최지희(NH농협은행)
“태극마크를 달고 나라를 대표해서 시합을 뛸 수 있게 되어서 영광이고 원하는 목표를 꼭 이룰 수 있도록 열심히 최선을 다하겠다. 응원 많이 해달라.”
 
한나래(인천시청)
“국가대표로 뛴다는 것에 자부심을 가지고 모두 힘을 모아서 꼭 좋은 결과를 가져오겠다.”
 
최영자 감독(수원시청)
“국가대표 감독으로서 사명감을 가지고 팀워크를 잘 다져서 올해는 잔류를 넘어 플레이오프에 진출하는 것이 목표다.”
 
대한테니스협회
기획홍보팀
김예현




작성자
비밀번호
내용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김예현
2020-03-03
666
4298
황서진
2020-03-02
851
4297
황서진
2020-02-29
741
4296
황서진
2020-02-28
741
4295
김예현
2020-02-28
694
4294
황서진
2020-02-28
2076
4293
황서진
2020-02-27
644
4292
권수현
2020-02-25
894
4291
김예현
2020-02-24
997
4290
박원식
2020-02-20
1476
4289
박원식
2020-02-18
795
4288
권수현
2020-02-16
1799
4287
권수현
2020-02-15
884
4286
황서진
2020-02-14
1346
4285
권수현
2020-02-13
2005
4284
김예현
2020-02-12
2485
4283
황서진
2020-02-12
761
4282
황서진
2020-02-12
1171
4281
김예현
2020-02-11
2581
4280
황서진
2020-02-04
3558
4279
황서진
2020-02-03
996
4278
이성재
2020-02-01
937
4277
김예현
2020-01-29
2172
4276
김예현
2020-01-28
1955
4275
박원식
2020-01-26
1281
4274
박원식
2020-01-22
8250
4273
박원식
2020-01-22
3540
4272
황서진
2020-01-17
3429
4271
황서진
2020-01-17
1222
4270
김예현
2020-01-16
9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