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공지사항
포토갤러리
동영상갤러리
자유게시판
Q&A
  [종별]노호영,한범한 16세부 남자 단식 결승 진출
황서진 nobegub@naver.com
2020-10-16  

 

 
노호영(문시중)과 한범한(서인천고)이 2020전국종별테니스대회 남자16세부 단식 결승에 진출했다.
16일 열린 대회 준결승에서 노호영(문시중)은 장우혁(부천G스포츠)을 6-3 3-6 6-1로 누르고 결승에 진출했다. 경기시간은 2시간 13분.
 
노호영은“오늘 초반에 예상보다 공이 잘 맞아서 쉽게 경기를 풀었지만  상대가 끈질기게 공격을 해 2세트를 아쉽게 내주고 말았다. 3세트에서는 침착하게 처음부터 다시 시작하는 마음으로 경기에 임했다. 내일도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각오를 보였다.
 
노호영을 지도하는 임지섭 코치(오산G스포츠클럽)는“(노)호영이가 이번 대회 16강부터 연속 세트올 까지 가서 경기를 이기는 힘든 상황이었지만 멘탈이 전혀 무너지지 않았다.
기회가 있을 때마다 적극적으로 네트 대쉬해서 발리나 드롭샷을 구사한다든지 한 템포 더 빠르게 공격을 해서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 오늘처럼 플레이 한다면 내일 결승전도 기대해 볼 만하다”고 평했다.
 
 
 
한범한(서인천고)은 주태완(서초중)을 0-6 6-2 7-5로 돌려세우고 대망의 결승에 진출했다.
경기시간은 2시간 04분.
 
백핸드를 무기로 장착한 한범한은 첫세트를 허무하게 0-6으로 내줬다. 2세트 심기일전해 게임을 원점으로 돌렸으나 3세트는 포인트마다 긴 랠리로 이어졌다. 팽팽한 접전이 이어지며 게임스코어 5대5까지 진행되었고 한범한이 찬스를 잘 잡아내 7-5로 경기를 마무리하며 결승행 티켓을 챙겼다.
 
한범한은“결승에 진출해서 가슴이 벅차다. 초등학교때 이후 아주 오랜만에 단식결승에 올랐다. 오늘 경기는 첫 세트때 너무 긴장을 했다. 3세트는 내 스스로 생각해도 잘 한 것 같다. 내일도 오늘처럼 최선을 다해서 좋은 결과 만들겠다"며 승리를 다짐했다
 
김정훈 코치(서인천고)는 한범한에 대해“성실하고 운동을 즐기며 하는 선수다. 감각이 있어 게임을 잘 풀어낸다"며“디펜스도 좋고 발이 빠르기 때문에 앞으로 공격적인 플레이로 조금씩 변화를 가져가면 좋을 것 같다"고 격려했다.
 
2020 전국종별테니스대회 마지막날인 내일(17일)은 오전 10시부터 단식결승전이 시작되며 경기가 끝나는 대로 시상식이 이어진다.
 
 
김천 = 황서진 기자 

 





작성자
비밀번호
내용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4468
황서진
2020-10-22
335
4467
황서진
2020-10-21
481
4466
황서진
2020-10-21
432
4465
황서진
2020-10-20
422
4464
황서진
2020-10-20
357
4463
황서진
2020-10-17
591
4462
황서진
2020-10-17
299
황서진
2020-10-16
225
4460
황서진
2020-10-16
523
4459
황서진
2020-10-16
250
4458
황서진
2020-10-15
543
4457
황서진
2020-10-14
355
4456
박원식
2020-10-09
769
4455
김예현
2020-10-08
660
4454
김예현
2020-10-06
753
4453
박원식
2020-09-30
496
4452
박원식
2020-09-30
349
4451
황서진
2020-09-30
643
4450
황서진
2020-09-30
615
4449
황서진
2020-09-29
815
4448
황서진
2020-09-29
748
4447
박원식
2020-09-29
291
4446
박원식
2020-09-29
229
4445
황서진
2020-09-28
466
4444
황서진
2020-09-28
1444
4443
황서진
2020-09-27
796
4442
박원식
2020-09-27
387
4441
황서진
2020-09-27
468
4440
박원식
2020-09-27
419
4439
박원식
2020-09-27
4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