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공지사항
포토갤러리
동영상갤러리
자유게시판
Q&A
  [안동]김유진 강나현 임희래 최지우 여자단식 4강 진출
황서진 nobegub@naver.com
2020-10-30  

 
 
{ITF안동국제주니어(J5)대회가 열리는 안동시민운동장 테니스코트)
 
 
(대회 8강전부터는 체어엄파이어가 심판을 본다. 16강전 까지는 오프코트엄파이어(로빙엄파이어)로 경기를 진행했다)
 
김유진 강나현 임희래 최지우 여자단식 4강 진출 
 
2020 1TF 안동국제주니어(J5) 여자 단식 베스트 4가 결정됐다.
김유진과 강나현, 임희래와 최지우가 결승티켓을 다툰다.
 
대회 6일째인 29일, 여자단식 8강전에서 톱시드 김유진(중앙여중)은 중앙여고 한형주와의 접전 끝에 6-4 2-6 6-4로 승리를 거두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바볼랏배 2관왕의 주인공 강나현(경북여고)도 결승에 성큼 다가섰다. 강나현은 오서진(경산여고)을 맞아 탄탄한 수비와 찬스를 놓치지 않는 노련한 경기운영력을 보이며 6-4 6-3으로 상대를 돌려세우고 준결승에 올랐다. 
 
임희래(천안남서울스포츠클럽)와 최지우(강릉정보공고)도 결승에 진출했다. 
임희래는 이경서(탄벌중)를 6-2 4-6 6-2로, 최지우는 최온유(송산중)를 6-3 6-4로 각각 물리치며 중학생 돌풍을 일으킨 주인공들을 제치고 새로운 우승 후보로 떠올랐다. 
 
여자복식은 결승팀이 가려졌다. 
 
임희래(천안남서울스포츠클럽)/김하람(문시중)이 장수하(중앙여고)/김유진(중앙여중)을 7-5 6-1로, 강나현/박서연이 최지우/장아영을 6-4 7-6(4) 으로 누르고 결승전에 진출해 복식 최강을 가린다. 
 
 
대회 폐막을 하루 앞은 30일(금요일)은 오전 10시부터 안동시민운동장 1, 3, 6, 8코트에서 남여 단식 준결승전이 펼쳐지며  단식이 끝나는 대로 남여 복식 결승전이 이어진다.  
 
 
 
안동 = 황서진 기자 
 
 
(파이팅 좋고 공격형으로 스타일 좋다는 평을 듣는 김유진(중앙여중))
 
 
(강나현(경북여고)은  탄탄한 수비력과 노련한 경기운영으로 상대를 힘들게 하는 우승 후보. 바볼랏배 단복식 2관왕을 차지한 실력파)
 
 
(임희래(천안남서울스포츠클럽)는 중학생 돌풍을 일으킨 이경서(탄벌중)를 돌려세우고 4강에 진출했다)
 
(최지우(강릉정보공고)는  최온유(송산중)를 이기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복식 결승에 오른 임희래(천안남서울스포츠클럽)/ 김하람(문시중) )
 




작성자
비밀번호
내용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4504
박원식
2020-11-08
830
4503
박원식
2020-11-08
573
4502
황서진
2020-11-08
352
4501
황서진
2020-11-08
285
4500
박원식
2020-11-08
368
4499
박원식
2020-11-08
259
4498
황서진
2020-11-07
179
4497
황서진
2020-11-07
136
4496
박원식
2020-11-07
494
4495
황서진
2020-11-06
244
4494
황서진
2020-11-06
224
4493
황서진
2020-11-06
409
4492
황서진
2020-11-06
279
4491
박원식
2020-11-05
324
4490
김예현
2020-11-04
367
4489
황서진
2020-11-02
519
4488
황서진
2020-11-02
408
4487
황서진
2020-11-02
354
4486
황서진
2020-11-02
219
4485
황서진
2020-11-02
297
4484
황서진
2020-11-02
417
4483
황서진
2020-11-02
303
4482
황서진
2020-11-01
432
4481
황서진
2020-11-01
376
4480
황서진
2020-10-31
425
4479
황서진
2020-10-31
229
4478
황서진
2020-10-31
187
황서진
2020-10-30
416
4476
황서진
2020-10-30
281
4475
황서진
2020-10-29
5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