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공지사항
포토갤러리
동영상갤러리
자유게시판
Q&A
  [바볼랏전국남여]이현이(전북체중), 개인전 단 복식 2관왕 차지
황서진 nobegub@naver.com
2021-07-23  

 
전북체중의 이현이가 제57회 바볼랏 대회 여자개인전 단식과 복식을 휩쓸며 2관왕에 올랐다. 
 
3번 시드로 출전한 이현이는 김아경(중앙여중), 임사랑(최주연아카데미), 박정원(중앙여중), 이서아(춘천스포츠클럽), 그리고 4강에서 서아윤(중앙여중)을 이기고 결승에 올랐다.
 
오늘 결승에서 이현이는  한가연(씽크론아카데미)을  8-2로 가볍게  누르고 우승을 차지했다.
개인전 복식에서도 한학년 후배 이수빈(전북체중)과 손발을 맞춰 환상의 호흡을 선보이며 노시드로 출전해 1번 , 2번 시드까지 모두 따돌리고 우승을 차지했다. 
 
종별대회 우승에 이어 전국주니어 준우승을 했었던 이현이는 주니어 대회 이후 약간의 슬럼프를 겪기도 했지만 이번 바볼랏 대회에서 단복식을 휩쓸며 자신감을 회복했다. 
 
개인 단복식 2관왕에 오른 이현이는 “ 오늘 결승전이라 긴장을 약간 했었다. 하지만 서브도 잘 터져주었고 에러가 많이 없어서 자신있게 경기를 풀어냈다. 어제 (이)수빈이와 복식 우승을 하고 오늘 단식까지 우승을 해서 기쁘다. 지도해 주신 전북체육중학교의 주응환감독님과 조효익 코치님께 감사드리고 오늘 양구까지 부모님께서 오셔서 응원을 해 주셔서 힘이 많이 됐다”며 소감과 함께 인사를 했다. 
 
이현이를 지도하는 조효익(전북체중)코치는 “이번 대회 준비하면서 단체전에 좀 더 비중을 많이 두었고 그러다보니 복식경기의 중요도가 높아 복식게임 훈련을 많이 했었다. 우승까지 바란 것은 아니었는데 두 사람이 열심히 잘 해줘서 성과가 나온 것 같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준우승을 차지한 한가연(씽크론아카데미)은  1번 시드 조나형(오산G-SC)을 비롯해 6번 시드 이예준(씽크론아카데미), 8번 시드 이수인(씽크론아카데미)등을  물리치고 올라오며 우승후보로 주목받았지만 이현이(전북체중)의 벽에 막혀 우승의 기회를 놓치고 말았다.
 
 
글.사진 / 양구 = 황서진 기자(nobegub@naver.com)
 
 
(왼쪽 전북체중 조효익 코치, 여자복식 우승을 차지한 이수빈/이현이(전북체중). 주응환 감독)
 
(중등부 여자단식 준우승 한가연(씽크론아카데미))
 
(조윤정 코치(씽크론아카데미)와 한가연(씽크론아카데미)
 
 




작성자
비밀번호
내용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4729
황서진
2021-07-23
2198
황서진
2021-07-23
2055
4727
황서진
2021-07-23
2144
4726
황서진
2021-07-22
2265
4725
황서진
2021-07-22
2111
4724
황서진
2021-07-22
2054
4723
황서진
2021-07-22
2147
4722
황서진
2021-07-22
2735
4721
황서진
2021-07-21
2193
4720
황서진
2021-07-21
2207
4719
황서진
2021-07-21
1956
4718
황서진
2021-07-20
2086
4717
황서진
2021-07-20
2115
4716
황서진
2021-07-19
2309
4715
황서진
2021-07-13
3153
4714
황서진
2021-07-12
2254
4713
황서진
2021-07-12
2251
4712
황서진
2021-07-11
2276
4711
황서진
2021-07-11
2056
4710
황서진
2021-07-11
2388
4709
황서진
2021-07-10
2198
4708
이성재
2021-07-09
2130
4707
경기위원회
2021-07-09
3304
4706
황서진
2021-07-09
2052
4705
이성재
2021-07-05
2285
4704
황서진
2021-07-03
2564
4703
이성재
2021-07-01
3162
4702
이성재
2021-06-30
2125
4701
이성재
2021-06-29
2918
4700
이성재
2021-06-25
25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