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공지사항
포토갤러리
동영상갤러리
자유게시판
Q&A
  [소강배] 중앙여고B 여고부 단체전 우승을 끝으로 대회 성황리에 종료
황서진 nobegub@naver.com
2021-08-03  

(여고부 단체전 우승을 한 중앙여고B)
 
중앙여고B(감독 최준철)가 제49회 소강 민관식배 전국남여중고등학교대항 테니스대회(이하 소강배) 여고부 단체전 우승을 차지했다.
 
대회 마지막날인 8월 2일, 양구테니스파크에서 열린 여고부 단체전 결승에서 오산G-스포츠클럽(감독 임지섭)을 종합전적 3-0으로 누르고 순은제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지난주 막을 내린 바볼랏 대회 단체전에서 역시 3팀이 출전해  A팀과 B팀이  우승과 준우승을 휩쓸었던 중앙여고는 이번 소강배 대회에도 A,B,C 세팀이 출전했다.
 
중앙여고는 1번 시드 A팀이 오산G-스포츠 클럽에게 2회전에서 종합전적 1-3으로 패했고 4번 시드 C팀은 8강에서 경산여고에게 역시 종합전적 1-3으로 패해 4강 진출이 좌절됐다. 
 
마지막 남은 2번 시드 B팀은 권지민,윤선우,양세연,이지은,김은서,이은비가 출전해 1회전은 부전승으로 2회전에서 건대부고를 종합전적 3-0으로, 8강에서 부천G-스포츠클럽을 종합전적 3-2로 누르고 4강에 진출했다. 
4강에서 장아영,김수진,안현지,박은수,마민주가 출전한 강릉정보공고를 종합전적 3-2로 물리치고 결승에 올라왔다. 
 
결승에서 중앙여고B는 1단식에 나선 윤선우가 명세인을 8-6으로 이기고, 3단식의 권지민이 김하람을 8-4로 각각 이겼다. 4단식에 나선 김은서가 장서현을 8-3으로 이기며 종합전적 3-0으로 우승을 확정지었다. 2단식의 양세연과 김태희의 경기는 양세연이 6-3으로 리드하던중 경기가 종료됐다.
 
중앙여고는 제11회 대회인 1983년부터 단체전에 출전해  여고부 우승을 15회를 했으며 준우승도 5회이상 차지하며 35년이상 전성기를 누려왔다. 
 
 
(여고부 단체전에 준우승을 차지한 오산G-스포츠클럽) 
 
고등부 단체전 결승에 처음 진출했던 오산G-스포츠클럽(임하은,김태희, 김민서, 명세인,김하람,장서현)은 1회전에서 창원명지여고, 2회전에서 1번 시드 중앙여고A를 누르고 3회전 8강에서 경북여고, 4강에서 경산여고를 제치고 결승에 진출하는 파란을 일으키며 우승까지 노렸으나 아쉽게 준우승에 머물렀다. 
 
지난 7월 25일부터 8월 2일까지 9일간 강원도 양구군 양구테니스파크에서 열렸던 제49회 소강 민관식배 남녀중고등학교대항 테니스대회는 여고부단체전을 마지막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KTA대한테니스협회와 재단법인 소강민관식육영재단이 주최하고 한국중고테니스연맹이 주관하였으며  양구군문화스포츠마케팅추진위원회의 후원과 HEAD (주)앨커미스트 협찬으로 열렸다. 
 
단체전 우승은 150만원, 준우승은 100만원, 3위는 70만원 상당의 테니스물품지원과 개인전 입상자에게는 HEAD 스트링이 부상으로 지급됐다. 
 
올해로 49회째를 맞은 소강배는 개인단식 우승자 4명에게 소강 민관식 육영재단(이사장 정대철)에서 각각 100만원의 특별 장학금을 지급했다. 
 
재단법인 소강 민관식 육영재단은 전통적으로 중등부 우승팀에게는 팀에서 추천하는 선수 1인에게 고등학교 진학시 3년 동안 연간 200만원씩 특별 장학금을 지급해 오고 있다.  올해 처음 개인전 우승자에게도 장학금이 지급됐다. 
 
소강 민관식배 전국 남녀중고등학교대항 테니스대회는 제2대(1960년) 대한테니스협회 회장을 역임한 소강 민관식 박사가 창설한 대회로 한국 주니어 테니스 꿈나무들의 산실로 자리매김한 유서 깊은 대회다.
 
소강배 테니스대회는 데이비스컵 대회와 마찬가지로 4단식 1복식의 단체전 형태로 진행되며 우리나라 테니스계를 이끌고 나갈 인재들을 육성하고자 1973년 9월 29일 제1회 대회를 시작으로 오늘에 이르고 있다.
그 동안 학교대항단체전으로 치러오다 2019년 제47회부터 개인복식부문이 추가 되었으며 지난해 48회부터 개인전 단식 복식을 함께 열고 있다. 
 
 
 
글.사진/ 양구 = 황서진 기자(nobegub@naver.com) 
 
 
(정대철 (재)소강민관식육영재단 이사장이 남여 개인전 시상을 했다)
 
(정대철 (재)소강민관식육영재단 이사장, 진연 한국중고테니스연맹 명예회장이 여자개인전 시상을 했다)
 
( 개인전 단식 우승선수에게 재단법인 소강민관식육영재단에서 각 100만원씩 특별 장학금을 지급했다.  왼쪽부터 여고부 신주애(백호테니스), 여중부 조나형(오산GS), 가운데 이숙희 육영재단 사무국장, 남자중등부 정연수(노형중), 고등부 양수영(서울고)) 
 
(순은으로 제작된 여자고등부 단체전 우승컵 ) 
 
(GPEM




작성자
비밀번호
내용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4759
황서진
2021-08-07
1909
4758
황서진
2021-08-07
1828
4757
이성재
2021-08-07
4062
4756
황서진
2021-08-06
1937
4755
이성재
2021-08-06
1871
4754
황서진
2021-08-05
2253
4753
이성재
2021-08-05
1992
4752
이성재
2021-08-04
2284
황서진
2021-08-03
1961
4750
황서진
2021-08-03
1909
4749
황서진
2021-08-03
1908
4748
관리자
2021-08-03
1926
4747
황서진
2021-08-01
2151
4746
황서진
2021-07-31
2205
4745
황서진
2021-07-31
1995
4744
황서진
2021-07-30
2232
4743
황서진
2021-07-30
1920
4742
이성재
2021-07-30
2236
4741
황서진
2021-07-29
1982
4740
황서진
2021-07-29
1827
4739
황서진
2021-07-29
1855
4738
황서진
2021-07-28
1962
4737
황서진
2021-07-28
4196
4736
황서진
2021-07-27
1990
4735
황서진
2021-07-26
2116
4734
이성재
2021-07-26
2143
4733
황서진
2021-07-25
2283
4732
황서진
2021-07-25
2089
4731
황서진
2021-07-24
2411
4730
황서진
2021-07-24
21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