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공지사항
포토갤러리
동영상갤러리
자유게시판
Q&A
  무서운 아이 정현(삼일공고), ATP 말레이시안 오픈테니스 참가 확정!
김도원 altnt1@daum.net
2013-07-25  

무서운 아이 정현(삼일공고), ATP 말레이시안 오픈테니스 참가 확정!

대한테니스협회 | 기사입력 2013-07-25 16:18

 

ATP월드 투어 250시리즈 말레이시안 오픈대회에 대한민국의 무서운 아이 정현이 와일드카드로 참가가 확정되었다.

 

9월 21일부터 29일까지 말레이지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열리는 ATP월드 투어 250시리즈인 말레이시안 오픈 (상금:USD984,000)테니스 대회에 대한민국의 무서운 아이 정현이 와일드카드로 참가가 확정되었다.

이 달 초, 주니어 윔블던 결승에 진출하며 한국 테니스에 새 바람을 불어넣은 정현은 현재 최고의 아시아 출신 테니스 스타 니시코리 케이 (現 아시아랭킹 1위, 세계랭킹 11위) 의 성공적인 행보를 뒤 따르고 있다.

이번 대회에 와일드카드 발탁에 대해 정현은“한국에서 가까운 말레이시아에서 열리는 ATP 월드 투어 대회 말레이시안 오픈에 와일드카드로 출전 기회를 얻게 된 것은 큰 영광이고 윔블던 주니어 남자단식 결승 진출이라는 성과를 거둔 것에 이어 이런 큰 대회에 참가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지게 된 것이 자랑스럽다. 그리고 항상 최선을 다해 저를 지원해 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인사를 드리며 열심히 노력해서 좋은 성적으로 보답 하겠다”라고 말했다.

윔블던 주니어 남자 단식 결승에 진출을 달성하며 한국 테니스계의 새로운 역사를 썼던 정현의 활약은 국내에 생중계로 방영되었고, 이는 윔블던 남자 단식 결승전인 노박 조코비치와 앤디 머레이의 중계 시청률을 훌쩍 뛰어넘으며 한국 테니스 팬들의 이목을 집중 시킨 바 있다.

토너먼트 디렉터인 IMG의 Nick Freyer 부사장은 “정현은 현재 세계 18세 이하 선수들 가운데 랭킹 13위로 기록되어 있고, 앞으로 활약이 기대되는 젊은 스타이다. 그리고 그는 아시아 지역 선수를 계속해서 지원하는 우리의 정책에 잘 맞는 선수이며, 이번 대회에 와일드카드로 참가할 충분한 자격을 지닌 선수이다. 그는 일본의 니시코리 케이, 인도의 유키 밤브리, 그리고 우리의 지원에 힘입어 젊은 나이에도 불구하고 뛰어난 성장을 보이고 있는 대만의 지미 왕의 행보를 따라가고 있다.”라고 말했다.

윔블던 주니어 남자 단식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깜짝 스타 탄생을 알렸던 정현, 이번 말레이시안 오픈에서는 어떤 활약을 보일지 벌써부터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정현은 7월30일부터 양구 초롱이 테니스장에서 열리는 제41회 소강배 전국 남녀 중고등학교 대항 테니스대회에 참가할 예정이다.

 

김도원KTA기자

대한테니스협회미디어팀




박영주  
2013-07-26  
 
현이의 승승장구를 기원해~~~
화이링~~

작성자
비밀번호
내용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12
유종찬
2013-07-27
2599
111
김도원
2013-07-26
2798
110
김도원
2013-07-26
1564
김도원
2013-07-25
2660
108
김도원
2013-07-24
3159
107
관리자
2013-07-22
902
106
유종찬
2013-07-21
3487
105
김도원
2013-07-21
3826
104
김도원
2013-07-21
2243
103
김도원
2013-07-21
1968
102
김도원
2013-07-20
3065
101
김도원
2013-07-20
2588
100
김도원
2013-07-20
2010
99
유종찬
2013-07-19
3502
98
김도원
2013-07-19
2239
97
김도원
2013-07-19
1671
96
김도원
2013-07-18
2692
95
김도원
2013-07-17
3151
94
유종찬
2013-07-16
2994
93
유종찬
2013-07-15
3295
92
유종찬
2013-07-15
3456
91
김도원
2013-07-15
2202
90
유종찬
2013-07-15
2783
89
유종찬
2013-07-14
2165
88
김도원
2013-07-14
2045
87
김도원
2013-07-13
1803
86
김도원
2013-07-13
2245
85
김도원
2013-07-12
2836
84
김도원
2013-07-11
1803
83
김도원
2013-07-10
2849